건강정보

진료시간

  • 평일 10:00 ~ 19:00
  • 토요일 10: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습니다./ 목요일,일요일,공휴일 휴진

031-407-2275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매복 사랑니만?...송곳니, 앞니도 잇몸에 갇혀 매복된다" [인터뷰]
[인터뷰] 치과  전문의 서준석 원장매복된 치아, 무조건 뽑는 게 능사 아냐치아가 턱뼈 안에서 만들어져 잇몸을 뚫고 나오는 과정을 '맹출'이라 한다. 그런데 치아가 잇몸 위로 나올 시기가 지났는데도 구강 점막이나 치조골 내부에 묻혀있는 경우도 있다. 이렇게 매복된 치아는 성인에게서도 발견되지만, 주로 아동과 청소년에게서 발견된다. 치아가 맹출되지 못하는 원인과 그 치료법에 대해 치과 전문의 서준석 원장(서울S치과의원)에게 자세히 물어봤다.



서준석 원장ㅣ출처: 서울S치과의원가장 많이 매복되는 치아는 '사랑니'라고 불리는 제3대구치다. 이어 송곳니(위쪽 견치), 위쪽 앞니(중철치) 순으로 매복 빈도가 높다. 서준석 원장은 매복치가 발생하는 원인으로 △턱뼈가 작아 맹출 공간이 부족한 경우 △유치가 제때 탈락하지 못한 경우 △과잉치 등이 맹출을 방해하는 경우 △치아 싹의 위치나 방향이 잘못된 경우를 꼽았다.매복치가 있어도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서 원장은 "증상이 없으며 앞으로도 문제를 일으킬 가능성이 낮은 매복치는 치료하지 않고 놔둔다"고 말했다. 이어 "치아의 위치, 성숙 정도, 환자의 건강과 정신적 안정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서, 그대로 두면서 추적 관찰만 하는 경우가 꽤 많다"고 덧붙였다.그러나 문제를 일으키는 매복치도 있다. 충치나 잇몸 염증을 일으켜서, 잇몸이나 잇몸뼈의 통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서 원장은 "이 경우 음식물을 씹을 때마다 매복치 주위가 불편하거나 잇몸이 부어 구취가 발생할 수 있다. 심한 경우에는 인근 림프절까지 붓고, 근처 턱뼈의 통증과 두통 등을 유발한다"고 말했다.서준석 원장은 매복치 근처에 붓기와 통증이 나타날 때는 이른 시일 내에 매복치를 제거하는 것을 추천했다. 치료를 미루면 매복치 좌우의 치아가 쓰러지거나 주변의 치아가 더 많이 내려와 맹출 공간이 더 좁아져 치료하기가 더 힘들어져서다.그러나 문제 증상을 겪고 있거나, 증상이 나타날 것이라고 예측되는 환자라도 △매복치가 너무 깊은 곳에 자리 잡은 경우 △발치 시 인접한 치아에 손상을 줄 가능성이 높은 경우 △신경 손상 등이 예상되는 경우에는 바로 발치하지 않고 좀 더 기다리거나 염증 조절만 시행하기도 한다.



매복 사랑니ㅣ출처: 게티이미지뱅크치료 방법은 매복치 종류에 따라 달라진다. 매복 사랑니는 주로 발치해서 제거하는 식으로 치료한다. 사랑니 발치는 뼛속 무기질 침착이 과도하게 이뤄져 치밀화되기 이전에 하는 것이 좋다. 즉, 치아 뿌리가 전체의 3분의 1에서 3분의 2 정도 형성됐을 때가 적당하다. 보통 20대에 사랑니를 발치하는 것이 좋고, 이때 해야 후유증이 제일 적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실제로 서 원장이 진료했던 매복 사랑니 환자 중에는 극심한 고통을 호소하는 환자가 있었다. 사랑니 근처에 염증이 생겨 부어올랐으며 사랑니 앞에 있는 어금니(제2대구치)에 충치가 생긴 상태였다. 문제는 환자의 사랑니 뿌리 끝이 하악관과 접해있어서, 발치 중에 하치조신경 마비가 일시적으로 혹은 영구적으로 올 가능성이 매우 큰 상황이었다. 서 원장은 3D CT를 통해 하악관의 주행 방향과 사랑니 뿌리의 위치 관계를 면밀히 파악했다. 그 결과 2D 파노라마 촬영 사진과는 달리 사랑니 주위로 1mm 정도의 공간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결국 부분마취를 하고 잇몸을 절개해 사랑니를 3 분할해서 발치할 수 있었다. 다행히 발치 다음날부터 환자의 통증과 붓기가 사라졌으며, 감각 마비도 일어나지 않았다.매복 송곳니나 매복 앞니의 경우에는 발치하는 것보다 우선시 되는 치료 방법이 있다. 수술을 통해 매복치를 노출시킨 후 장치를 부착해 매복치와 교정 장치를 연결한 후 잇몸 위로 끌어올리는 방법이다. 서 원장은 "교정치료가 필요한 매복치인 경우에는 치아가 제 위치를 찾을 때까지 꾸준히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전글 : [건강톡톡] "잇몸 통증...양치만 잘해도 될까요?"
다음글 : [건강톡톡] 칫솔질 대신 가글 해도 되나요?



NEWS
이가편한필치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